Home > 2021-대입적성수험뉴스
제목 “교과성적과 학평 편차 적다면 수시에 초점 맞춰라” (2020.08.17)
글쓴이 관리자 작성일 2020-08-20 15:47:51



■유리한 전형 방법 고려해 대학 선정

일반적으로 학생부교과성적이 아주 높은 경우 학생부교과전형이 유리하고 학생부교과성적과 더불어 학생부비교과활동이 우수한 경우 학생부종합전형이 유리하다. 논술전형의 경우 상대적으로 학생부교과성적의 영향력이 적고, 논술성적과 수능의 영향력이 크다.

학생부교과성적이 저조하다면 논술, 면접, 적성고사, 실기고사 등의 반영 비율이 높은 대학의 지원을 고려한다.

기회균형전형, 사회적배려자전형, 목회자추천전형 등 지원자격이 제한적인 특별전형의 경우 합격 성적이 상대적으로 낮고 완화된 최저학력기준이 적용되기도 한다.

지원하고자 하는 대학의 수능최저학력기준도 꼼꼼히 살펴야 한다. 일반적으로 인지도가 높은 대학인데도 수능최저학력기준이 설정돼 있지 않다면, 경쟁률이 높을 가능성이 높다.



[출처: 부산일보] http://www.busan.com/view/busan/view.php?code=2020081718385517811


이전글 [고등 입시 노트]2021학년도 수시 지원 전 살펴봐야 할 내용 (2020.08.12 아주경제)
다음글 ‘수시 앞으로 한달’ 개정교육과정 전형별 변화 살펴야 (2020.08.19 강원도민일보)